신용등급조회 하는방법


1. 신용등급 무료로 조회하는 방법

신용등급이 중요하다는 이야기는 누구나 알고 있는 사실입니다. 신용등급이 낮게 되면 대출이나, 금융거래에 제한을 받게 되고 정상적인 금융생활을 할 수 없게 됩니다. 신용등급은 연체에 매우 민감하여 소액이라도 연체가 발생하게 되면 신용도 하락으로 이어지게 됩니다.

하지만 신용등급도 가꾸면 높은 등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전에 현재 나의 신용등급이 어느 정도 수준에 있는지 파악해 볼 필요성이 있습니다.


올크레딧[링크]라는 신용평가정보기관 사이트에서는 무료로 신용등급을 조회해보실 수 있습니다. 이 신용등급은 실제 우리가 부여 받은 신용등급이라고 생각 하시면 됩니다.

홈페이지에 방문하신후 왼쪽 하단에 보시면 올크레딧 신용정보 조회를 클릭하시면 간단한 본인 확인을 거친후 나의 신용등급을 확인해 보실 수 있습니다.

※ 올크레딧을 이용한 조회는 관리목적으로 신용등급을 조회하는것이기 때문에 신용등급 하락에 영향을 미치지 않습니다.




2. 개인정보 유출! 어떻게 대비하는게 좋을것인가? 

요즘에 인터넷 및 뉴스를 보면 항상 나오는 이야기 중에 하나가 개인정보가 유출되었다는 이야기입니다. 개인정보는 인생을 살면서 딱 한번만 받는 소중한 자산입니다. 이러한 나의 개인정보가 유출되었다면 이것은 별일이 아닌게 아닙니다.

유출된 개인정보를 가지고 악용하여 대포폰, 대포통장 등을 개설하여 사기를 치고 다니거나, 악용하는 사례가 빈번이 발생되고 있는데, 이것이 다른 사람이야기가 아닌 이미 개인정보가 유출된 나의 이야기가 될 수 있습니다.

최근에 대형포탈 사이트에서 3500만명이 유출되고 게임사이트도 수천만명, 카드사 등 수많은 사람의 개인정보가 유출되었기 때문에 이미 나의 개인정보가 유출되었다고 판단하시는게 맞습니다


이렇게 불안하지만 불안한 마음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바로 사이렌24[링크]에서 제공하고 있는 명의도용 방지 서비스입니다. 명의도용 방지 서비스란 개인정보를 인터넷 및 은행, 기타 거래등에서 사용될 경우 본인에게 문자를 통하여 확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즉 내가 가입한 경우에는 문자를 보고 넘어가면 대지만, 내가 가입하지 않은 사이트 및 기타가 발생한 경우 즉시 조치를 취하여 큰피해를 막을 수 있습니다.

원래 명의도용방지 서비스는 유료서비스(한달 약 2천원)이지만 현재 사이렌24에서는 명의도용에 대비하여 1개월 무료로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니 1개월간 사용해보시고 필요성이 느껴지시면 유료로 사용하시길 추천합니다.




3. 미래를 위한 준비! 재무설계 서비스

요즘들 많이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이 목돈을 만드는 방법에 대한 이야기일 것입니다. 목돈은 하루아침에 만들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미리 준비하고 계획하고 계획대로 노력한 사람만이 할 수 있는 일입니다.


오래전에는 대기업의 임원이나 사장님들만이 재무설계라는 서비스를 이용해 왔습니다. 재무설계 서비스란 현재 자신이 가지고 있는 자산 및 수익,지출등을 생각하여 계획하여 이루고 싶은 목적자금을 달성하기 위한 최단 방법을 설계하는 것을 이야기합니다.

목적자금이라면 젊은 사람이라면 결혼자금이 될수도 있고 이외에도 주택자금, 자녀교육비, 노후대비 등 인생에 있어서 큰 이벤트를 이야기 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시대는 많이 변했고, 이제는 대기업 임원이나 회장이 아니여도 내 자신이 받아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는 그 누구나 재무설계 서비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예전에는 재무설계 서비스는 비싼 유료 서비스 였습니다. 하지만 시대가 달라진 만큼 무료로 재무설계를 받을 수 있는 곳이 생겼습니다.

그중에서 리더스리치[링크]에서는 무료로 재무설계를 해주고 포트폴리오를 제공하여 최단기간에 목적자금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주는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나의 밝은 미래를 위해! 미리미리 재무설계를 받아 부족한 부분을 채우시길 바랍니다.

 




Comments

  1. BlogIcon 잉여토기 2012.02.07 00:09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개인정보 그만 털리는 시대가 오면 좋겠네요.
    큰 회사들마저 다 털리니...

Leave a Comment


to Top